관악구 이금남 님

“관악구 이금남 님”에 대한 댓글 9개

  1. 작가님의 따뜻한 마음과 배움의 열정에 제 마음이 감동으로 채워집니다. 함께 이겨내고 건강하게 다시 배움을 이어가시길 응원할게요~💪💪😊😍

    응답
  2. 방문 앞에 책가방을 놓으신게 꼭 제가 핼스장 가기 전에 가방을 방문 앞에 놓은 거랑 비슷하네요~~ 그럼 꼭 가게 되더라구요 ㅎㅎ

    응답
    • “세상이 비어가고 마음도 비어간다. 열심히 공부했던 내 마음도 비어갈까봐 책가방을 방문옆에 두었다~”
      어르신의 마음이 느껴지는 글 입니다~

      응답
  3. 얼른 코로나 지나가서 어르신들 맘껏 공부하시고 외출하실 수 있는 날이 오기를 소망합니다. 작가님~더 좋은 시 많이 써주세요~

    응답
  4. 30분동안 줄서시기 힘드셨을텐데 아들을 생각하는 마음이 너무 보기 좋아요 항상 서로를 아끼고, 배려하시면서 행복하게 사시길 바래요!

    응답
  5. 저는 중학교 3학년 학생인데 학교에 못가서 심심해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런 좋은 시를 보니 학교에 하루 빨리 복귀할 수 있다는 희망이 생기는 것 같네요. ^^

    응답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이름(별명)만 넣어도 메시지를 남길 수 있어요!

댓글 남기기